Television2008.01.12 17:16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한도전 멤버들이 드라마 '이산'에 까메오로 출연하여 화제가 되고 있다. 무한도전 팀은 이미 무한도전의 특집버전으로 유재석,이효리 주연의 단편드라마를 찍은 경험도 가지고 있고, 유재석과 하하-정형돈은 각각 헐리웃 애니메이션의 우리말 더빙을 통해 목소리 출연도 한 경력이 있다.

이런 마당에 무한도전 멤버들이 영화에 출연하지 말라는 법은 없다. 개그콘써트의 박준형-정종철 사단이 매년 어린이용 코믹영화를 제작하는 것을 감안하면 무한도전 팀의 영화출연은 충분히 현실성 있는 얘기다. 물론, 겸손의 미덕을 중시하고 항상 초심으로 돌아가자는 다짐을 되내이는 무한도전 멤버들이 자신들을 주인공으로 한 영화에 출연을 할 것이라고는 생각되지 않는다.

얼마전, 일본영화 '서유기'를 보게 되었다. 이 영화는 동명의 드라마가 인기리에 방영되면서 출연진과 스텝이 다시 뭉쳐서 제작한 것인데, 일본에서는 TV에서 방영된 시리즈물의 애니메이션이나 드라마가 '특집'의 개념으로 본래의 시리즈 작품의 연장선상에서 영화로 제작되는 경우가 허다하다.

어찌됐든 이 '서유기'란 영화를 보면서 영화 속에 등장하는 각각의 캐릭터가 무한도전 멤버들의 그것과 꽤 잘 어울릴 것 같다는 생각을 하게 되었다. 항상 리더로써 동료들을 이끌고 참된 길로 인도하는 '삼장법사'는 무한도전의 중심이자 반장이며 무한재석교의 교주인 '유재석'과 꽤 잘 어울린다. 성질 급하고 오도방정을 떨어대지만 무리에서는 나름 주인공격인 '손오공' 역은 무한도전 안에서만 미남 대우를 받는 상꼬마 '하하'가 제격이다. 진정한 캐릭터가 무엇인지는 불분명하지만 '사오정'은 역시 '노홍철' 외에는 생각할 수 없다. 혹시 아나? 날아라 슈퍼보드에서처럼 홍철의 퀵마우스를 열면 나방이 쏟아져 나올지...ㅋ. '저팔계'역은 뚱뚱보 정준하와 뚱보 정형돈이 경쟁해야 하는 처지에 놓여 있지만 여러모로 '정형돈'이 적당할 듯 하다. 영화 '서유기'에서는 등장하지 않지만 '박명수'는 악마의 아들이라는 닉네임을 고려해서 드래곤볼의 '피콜로 대마왕' 역이 어울릴 듯 하다. 정준하가 골치인데, 이 모든게 상상에 불과하므로 그냥 패스한다. ㅡ..ㅡ;;

아래는 심심풀이로 시도해본 캐릭터 합성사진이다.
난생 처음 도전한 합성이므로 실력의 높낮이에 대한 평가는 접어두시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Posted by 일보전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준하는

    삼장법사가 타고 다니는 말얼굴에다가 합성하면 딱일듯.

    2008.02.22 17:30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kiz1111

    아주 머찐데요...ㅋㅋㅋ .근데 괴물 정준하는 어디로 갔나? 우마왕에 어울리는 캐릭터 같은데...

    2008.02.22 19:14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3. 그럼 60 만 현역은 안볼듯..

    그럼 공익들만 보겠네요

    2008.02.22 21:51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4. 그럼 60 만 현역은 안볼듯..

    오직 공익들만 보겠는데요 흥행은 0

    2008.02.22 21:5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티스토리 툴바